뉴스/이벤트

소만사, 새해 클라우드보안(SECaaS) 공략 가속

[보도자료] | 2018-01-18

엔드포인트DLP·세이프브라우징 주력…HTTPS 대응 웹DLP 솔루션 확산도 기대

보안 소프트웨어(SW)업체 소만사가 새해 클라우드보안 사업을 가속하기로 했다.
지난해 출시한 ‘웹키퍼클라우드’와 상반기 ‘프라이버시아이’의 클라우드버전으로 중소기업 수요를 공략할 방침이다.

소만사는 1997년 설립된 보안솔루션 전문업체다.
21년간 직원 190명, 연매출 230억원 규모로 성장했다.
그간 대기업 정보보호 수요를 겨냥한 정보유출방지(DLP) 솔루션으로 안정적인 성장을 이어 왔다.
IT시장조사업체 가트너 엔터프라이즈DLP 부문에 유일하게 등재된 아시아회사다.

소만사는 지난해(2017년) 직원의 유해정보사이트, 비업무사이트 접속을 차단하는
세이프브라우징 솔루션 ‘웹키퍼’를 클라우드버전으로 만든 웹키퍼클라우드를 출시했다.
올해(2018년) 개인정보를 검색해 암호화하고 유출을 방지하는 에이전트기반 엔드포인트DLP 솔루션 프라이버시아이를
클라우드버전으로 출시할 계획이다.
다만 구체적인 출시 일정은 확정되지 않았다.

목록